첫페이지 로그인 회원가입 전체메뉴


정가

HOME > 전공안내 > 정가
  • 전공 정가   지도교사 이승윤
  • 정가(正歌)란 ‘바른 노래’라는 뜻으로 옛 선비들이 즐겨 부르던 우리 고유의 성악곡으로 가곡(歌曲), 가사(歌詞), 시조(時調)를 일컫는다.

    인간의 희로애락을 그대로 드러내는 판소리나 민요와는 달리 감정을 있는 그대로 표현하지 않는 엄격한 절제미를 가지고 있다. 그 중 가곡은 정가 중에서도 가장 여유 있고 격조 높은 노래로 조상들의 얼과 혼이 내면에 깊게 깔려 있으며, 시와 음악이 어우러져 깊은 평화로움을 만들어 내는 심오한 예술세계가 펼쳐지는 멋을 지닌 노래이다.

    가곡이 5장 형식으로 소규모의 관현악 반주에 노래하는 전문가의 노래라면, 시조는 3장 형식으로 시조시(時調詩)에 무릎장단을 치며 누구나 부를 수 있는 대중화된 노래이고, 가사는 가곡, 시조창과 더불어 정가를 대표하는 한 분야로 긴 가사체 사설을 일정한 장단 틀에 얹어 부르는 노래이다.

    현악기 관악기가 단순한 수성이 아닌 각자의 선율로 주거니 받거니 하며, 섞이되 자기의 색깔을 갖는 반주와 어우러지는 조화로운 음악의 노래이며, 시대가 변하고 산천이 바뀌어도 늘 변함없이 옳은 길을 걷고자 욕망을 자제하는 옛 선비들이 마음을 닦기 위해 즐겨 부르던 노래이다.

    그래서 정가를 들으면 마음이 편해지고 현대인들의 메마른 감정들을 푸근하게 적셔주고 조급증을 치료함에 있어 정가만한 음악이 또 있을 것인가 생각해 본다.

  • 학과별 ▪ 학년별 학생현황
  • 정가 학과별 ▪ 학년별 학생현황
    구분 1학년 2학년 3학년
    0 0 1
    4 4 3
    학년계 4 4 4